'WORKING HOLIDAY IN AUSTRALIA Vol.1 (May 15, 2016 ~ Feb 16, 2017)'에 해당되는 글 40건

  1. 2017.02.20 [WORKING HOLIDAY IN AUSTRALIA] Coldplay
  2. 2017.02.20 [WORKING HOLIDAY IN AUSTRALIA] Noosa Heads
  3. 2017.02.20 [WORKING HOLIDAY IN AUSTRALIA] Australia ZOO
  4. 2017.02.20 [WORKING HOLIDAY IN AUSTRALIA] Sunshine Coast
  5. 2017.02.20 [WORKING HOLIDAY IN AUSTRALIA] Kilcoy Pastoral Company (KPC)

얼마전 콜드플레이가 드디어 내한을 한다고 해서 한국이 떠들썩했던거 같던데.. 나는 그 소식이 있기도 전에 콜드플레이가 호주에 온다고 해서 어머 이건 꼭 가야돼 호들갑 떨며 티켓팅에 성공해 공장에다가는 아프다고 뻥치고 콜드플레이 형아들을 접신하사 성령충만하니 내가 위너라는 훗. 처음본 콜드플레이 형들은 역시나 역시는 역시였고 해외에서 보니 뭔가 더 레알 진짜같은게 아 언제 또 한번 보려나 이 형들. 암튼 또 봐요 언젠가. Coldplay in Brisbane, Australia. Dec 6, 2016.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With my Kilcoy family at Noosa Heads. Nov 19, 2016.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With my Kilcoy family at Australia ZOO. Nov 18, 2016.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With my Kilcoy family at Sunshine Coast. Nov 17, 2016.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 존나 간만에 블로그를 하려니 눈앞이 캄캄한데 어디서부터 기록이 멈췄는지 살펴보니 작년 8월 킬코이에서 내 인생이 스탑되었네. 바로 요 앞 포스팅을 보니 시골마을 공장에 취직되었다고 기록되어 있는데 여기가 킬코이라는 시골마을에 있는 소공장 Kilcoy Pastoral Company (KPC). 처음 일 시작할때 생전 처음보는 소 도축장의 광경에 놀라 내가 과연 여기서 버텨낼 수 있을까 걱정했는데 역시나 엄청난 시련과 고난과 역경과 핍박과 텃새로 인해 피눈물 흘리며 이게 내 피눈물인지 소 피눈물인지 분간 못해 정신 못차려 좁밥될줄 알았지만 결국 강한놈이 오래가는게 아니라 오래가는놈이 강한것임을 증명하며 레벨업하사 넘버원 플로어보이가 되었으니 아 극한직업 인생극장이 따로 없네.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