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2.13 12:56 from 2013/02

나라양이 초를 손수 직접 만들었다며 따뜻한 글귀와 함께 건네줬다. 너무 어두워 길이 보이지 않을때 촛불 키고 힐링해야겠다. 고마워요 나라양!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