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베니아에 왔으니 슬로베니아의 상징 트리글라브 마운틴에는 올라가줘야되지 않겠느냐며 열정있게 트리글라브 내셔널팍 주위에 있는 마을들에 카우치서핑 호스트가 있는지 디깅한뒤 싸그리 몽땅 메시지를 보냈다. 그리하여 답장을 얻은 곳이 딱 한곳 있었으니 바로 여기 Slap ob Idrijci에 사시는 두샨 할아버지 댁. 산골자기에 있는 조그만 마을이라 찾아가기 존나 힘들었는데 겨우겨우 찾아가서 할아버지로부터 들은 대답은 지금 트리글라브 마운틴에 못 올라간다는.. 현재 슬로베니아는 눈비바람 삼치기 콜라보레이션 날씨로 인해 산 곳곳이 좀 뽜인 상황인데 더군다나 트리블라브는 높이 2864m 바위산이라 산악전문장비가 있어도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하시더라. 아 역시 마더네이쳐 앞에 우리 인간은 좁밥임. 그나저나 할아버지께서는 효리언니 뺨치는 베지테리안이심. 역시 사람을 겉모습만보고 판단해서는 안됨.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기묭민 2012.11.04 19:01

    사랑한다

  2. addr | edit/del | reply 하나 2012.11.04 21:34

    음. 확실히 코끼리도 베지테리안이니까.....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