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고는 시내중심이 성곽에 둘러쌓여 있던데 이 루고 성곽이 또 알고보니 유네스코 세계유산이더라. 몸이 안좋은 관계로 가볍게 시내중심을 어슬렁 거리다가 성곽 위로 올라가서 성곽 길을 따라 한바꾸 돌고 시마이.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루고에서 브라질리언 소녀 카밀라와 친구들집에서 신세졌는데 몸 상태가 좀 안좋아서 많은시간을 누워있었다. 집나가면 고생임 내가암.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 역시나 역시는 역시네 에스파냐 히치하이킹. vㅔ리 쉽지않음. 기다리다보니 비까지 와서 더 vㅔ리 어려웠음.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로사의 가이드에 따라 레온 관광. 천재 건축가 가우디가 건축한 건물이 있어서 좀 깜놀했다. 보통 가우디하면 바르셀로나가 먼저 떠오르는데 레온에서 가우디의 건축물을 볼 줄 꿈에도 몰랐네. 증거로 가우디할아범과 같이 인증샷찍었음. 저녁에 로사의 지인분들 모임에 따라가기로 해서 속성코스로 시내를 둘러본게 좀 아쉬웠지만 나름 유익한 시간이었슴돠.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레온에서는 두명의 호스트에게 동의를 구해 머물게 되었는데 첫번째 호스트는 아이비. 아이비는 레온 시내가 아니라 차로 40분을 더 가야 나오는 씨네라 Ciñera 라는 산골동네에 사는데 동네가 산에 둘러쌓여 있어서 그런건지 아니면 지금 에스파냐는 갑자기 날씨가 추워져서 봄이라고 하기에는 좀 그래서 그런건지 굉장히 쌀쌀한 산공기를 느낄 수 있었다. 그건 그렇고 아이비는 영어를 못하고 나는 에스파냐어를 못해 이거 어떻게 해야하나 걱정했었는데 다행히 영어와 에스파냐어를 모두 하는 또다른 여행자인 독일친구 바르테가 역시 서퍼로 와서 바쁘게 머리 굴리며 통역사 역할을 해주었다는..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