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샤바에서의 마지막날. 너무나 잘해준 마리우스를 위해 마지막 식사는 내가 라면을 끓여서 대접했다. 고마워요 마리우스 형아! Mariusz! Dziękuję! Bye-bye.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원여사 2011.12.05 21:55

    용마니 라면끓이는실력대단하지....

바르샤바의 밤을 느끼러 나갔다.

1차.


2차.


3차. 끝판.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마리우스가 우리를 좋은 레스토랑 데려가서 맛난거 사주겠다는데 특히 내가 너무나 좋아할거라고 그랬다. 마리우스와 처음만난날 대화중에 이 형아가 김치를 알고있고 또 굉장히 좋아한다는 말이 생각나면서 설마.. 했는데 역시나!! 우리를 데려간 곳은 한식당 '김밥'. Mariusz! Dziękuję! 여기는 폴란드에서 17년이나 사신 반폴리쉬 문은경 사장님께서 운영하시는 한식당인데 직접 밭에서 재배하신 무공해채소로 김치는 물론 모든 여러가지 반찬들을 만드신다고 하시더라. 식당 내부 인테리어는 사장님 남편분께서 전부하셨고 곳곳에 있는 아트빨린 작품들은 막내따님분 작품이라고.. 내가 같은 한국사람이라고 너무 반갑게 맞아주시고 무전여행중이라고 그러니까 고생한다며 김치와 밥도 무한리필해주시고 여행하면서 먹으라고 김치와 후리카케, 인삼차도 챙겨주셨다. 정말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폴란드 바르샤바 방문하실분들이거나 여행계획중이신분들은 꼭 들리시길.. 꼭 방문해야될곳임. 내가암.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유민 2012.11.26 23:30

    폴란드 어디인가요?

, 레나트와 바르샤바 한바퀴.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바르샤바에 도착하자마자 바로 나를 보살펴줄 호스트 Mariusz의 집에 찾아갔다. 이 형아는 6년간 대만 아수스에서 일했고 지금은 집에서 재택근무를 하는 잘나가는 비즈니스디벨롭매니져인데 그것보다 더 간지나는건 76개국을 돌아다닌 배테랑 여행자이고 또 간지나는건 이 형아가 내 꿈의 차인 VW 미니버스를 소유하고 있다는거! 그것도 69년도 T2모델!!(나중에 자세히 포스팅 하겠음) 그리고 무엇보다 제일 간지나는건 VW T2를 타고 35,000km 유럽일주를 했다는거!!! 아 간지.. 성공한남자네 이형아..

Posted by YONGMANI 트랙백 0 : 댓글 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원여사 2011.11.19 11:31

    바르샤바입성 눈에익은 하얀실내......

  2. addr | edit/del | reply 원여사 2011.11.19 11:36

    많이 본 씽크대!

  3. addr | edit/del | reply 바람을 흩날리며 2011.12.25 10:21

    벽에 탈들이 인상적이네~